Search
Duplicate
🤷‍♂️

Part 1, 사람인HR은 IT 회사인가요?

안녕하세요, 사람인 서비스 빌링 도메인을 담당하는 이현재입니다.
공채를 준비하는 분들은 사람인 서비스를 이용하시는 고객이지만, 실상 개발 부서에 대해 드러난 정보가 많지 않아 멈칫거릴 수 있을 거라 봐요. 여러분의 결정을 돕기 위해 사람인HR이 어떤 곳인지 썰을 풀어드릴게요. 이런 글을 쓰는 저는 놀랍게도 IT연구소에 소속되어 있는 백앤드 개발자입니다. 여러분과 같이 일할 거에요😀

다우키움 그룹사에서 인정하는 IT서비스

누구든지 가장 관심 있어 하는 이야기로 시작할까요? 2021년, IT업계에 '연봉 일괄인상' 바람이 불었습니다. 이 이야기를 꺼낸 이유를 아시겠나요? 사람인HR도 이 바람을 탔거든요. 다우키움 그룹에서 다음과 같은 기사를 냈고, 실제로 얼마 지나지 않아 사람인HR의 전직원들이 연봉계약서에 다시 서명을 했습니다.
이와 같은 기사는 분명 사람인HR로의 입사지원 시, 선택에 도움을 줄 수 있을거에요. 최근에는 베트남 채용시장 2위, IT 채용 전문 앱랜서를 인수하였고, 해외 진출 교두보로 삼고 있습니다.

다우키움 그룹에서 신뢰 받는 이유

사람인HR은 2016년에 아웃소싱과 헤드헌팅사업 등 오프라인 사업 부문을 단순 물적분할로 사람인HS를 분사시켰습니다. 즉, 지금 사람인HR(이하 사람인)은 여러분이 쓰고 있는 https://saramin.co.kr를 기반으로 한 IT서비스 기업입니다. 코스닥 상장사니 공개되어 있는 재무제표를 가져와 볼까요?
사람인에이치알 공시 재무제표의 사본
Search
연간
매출액
영업이익
전년 대비 매출 성장률
2020
Open
963억
241억
3%
2019
Open
936억
273억
9%
2018
Open
861억
189억
6%
2017
Open
813억
155억
10%
2016
Open
737억
134억
8%
COUNT6
2020년 코로나로 인하여 많은 IT서비스가 호황을 누리기도 했지만, 사람인은 이에 타격을 받는 업종입니다. 매출에 대한 주 고객층이 바로 기업이거든요. 작년에 이런 기사들 많이 봤을 거에요. '얼어붙은 고용 시장'이라나 뭐라나? 그 어려움이 있었음에도 역성장을 한 적은 없었습니다. 특히 올해는 기대가 되는 해이기도 하죠.
이러한 지표가 개발자에게 왜 중요할까요? 우리 개발자들은 자원봉사를 하는 게 아니기 때문이에요! 정당한 시장가치를 받기 위해서는 기업이 튼튼해야 합니다. 취업을 준비하는 분들에게 어떤 회사인지 많이 알려지지 않았지만, 제법 괜찮은 기업입니다. IT기업 중 상장한 회사 얼마 없는 거 아시죠?

가장 큰 장점은 워라벨과 성장에 대한 지원

사람인이 개발자들 사이에서 알려지지 않았던 이유는 몇 가지 원인이 있습니다.
1.
정부에서 52시간을 시행하기 전까지만 하더라도 야근 빈도가 낮지 않았습니다.
2.
제가 입사한 2016년을 지금과 비교하면 그 당시 개발 조직 규모는 절반도 안 돼요.
3.
입사할 당시만 해도 사람인 서비스는 대다수 PHP 기반이었습니다.
거짓말을 섞지 않을게요. 분명 사람인은 야근하던 회사였습니다. 자주 밤 늦게까지 개발 했었어요. 하지만 주 52시간 근무를 시행하면서 그러한 모습은 사라졌습니다. 야근이 많았던 또 다른 이유는 개발 조직 규모에 있습니다. 현재 사람인은 전체 직원 중 1/4이 개발 직군입니다.
개발자 스스로 프로젝트를 분석하고 일정을 산정하기에 본인 실력을 정확히 파악하고 있다면 더는 야근하지 않습니다. 협업 부서에서 무리한 일정을 요청할 경우, 우선 순위를 정하여 개발하거나, 개발 인원을 추가로 배정받아요.
제가 가장 큰 강점으로 여기는 건 아끼지 않는 지원입니다. 사람인은 인프런과 제휴하여 원하는 강의를 별도 승인 없이 들을 수 있습니다. 인프런이 아닐지라도 읽고 싶은 도서는 매달 구매가 가능하며, 다른 강의를 듣고 싶다면 전자결재를 통해 전액 지원받고 있습니다. 지금은 코로나로 인하여 오프라인 컨퍼런스와 세미나가 사라졌지만, 업무 시간에 참석하게 될 경우에 개인의 연차를 소진하지 않아도 됩니다.

16년 된 서비스, 가장 큰 걱정은 레거시?

PHP 언어를 기준으로 한다면 사람인은 국내에서 순위권에 있는 서비스입니다. 반대로 그만큼 오래되었어요. 이런 회사에 입사하고자 할 때 가장 큰 걱정은 바로 레거시겠죠. 그 문제를 해결하고자 별도의 개발팀이 존재합니다. 제가 담당하고 있는 도메인은 구조개선을 통해 자바와 스프링부트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네, 바로 그거요. MSA.
신규 서비스는 인프라로 AWS나 도커, 쿠버네티스로 구성하기도 하며, Kibana와 Elastic APM를 통해 모니터링하고 있습니다. 프론트는 ECMAScript 6+를 지향하며, vue.js를 사용하고 있습니다. 백앤드는 PHP 7+을 사용하며, 8을 올리기 위한 분석 중입니다. 특정 팀이나 MSA로 분리한 도메인은 앞서 이야기하였듯이 자바와 스프링부트에요.
스스로 해야만 하는 일이 있다고 느낀다면 '길드'를 만들어서 팀과 별개로 독자적으로 움직이며 개선에 힘쓸 수도 있어요. 아직 모든 서비스가 전부 갖추어져 있지는 않지만, 그렇기에 기회를 잡을 수 있습니다. 해마다 부족한 부분을 보완하며 채워나가는 중이에요.

번외. 혹시 야구 좋아하시나요?

사람인은 프로야구 키움히어로즈의 스폰서이기도 합니다. 코로나가 끝나면 함께 야구 보러 가시죠~
2019년 한국 시리즈 스카이박스 무료 관람
TOP
HOME
Recruit
Interview #1
Interview #2